대구/경북

대구의료원, 설 연휴 24시간 비상진료체계 유지

응급실 24시간 운영, 명절 기간 진료공백 최소화

작성일 : 2019-02-02 12:30 기자 : 임혜주

대구의료원 전경

 

대구의료원(의료원장 유완식)은 설 연휴 기간(22일부터 6일까지) 진료공백 최소화를 위해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명절 연휴 응급진료 강화, 24시간 비상진료 체계

 

대구의료원은 명절 기간 급증하는 응급환자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설 연휴 기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하고 응급실 의료인력 보강 및 필요 장비와 기구를 점검, 확충하여 진료에 차질 없도록 철저히 대비하였다. 또한 부서별 근무자 편성과 당직근무계획을 수립하여 명절 기간 의료원 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신속 정확한 서비스 제공이 가능토록 준비했다.

 

25~6일은 내과·소아청소년과 전문의 진료

 

대구의료원은 설 당일인 25() 오후 1시부터 오후 6시까지 그리고 다음 날인 6() 오전 8시부터 오후 1시까지 대구의료원 본관 1층에서 내과·소아청소년과 전문의 진료를 실시한다.

 

응급의료기관 평가 6년 연속 최우수 ’A등급

 

지역응급의료기관인 대구의료원은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6(‘13~‘18) 연속 최우수 ’A등급을 획득하고 대구 지역응급의료기관 중 1위를 차지하며 의료서비스의 우수성을 입증하였다.

 

유완식 대구의료원장은 비상상황에 철저히 대비하여 명절 기간 의료원을 이용함에 있어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진료문의 응급실(053-560-7288~9) 또는 야간원무과(053-560-7298)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