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전국 최초 대구시 지역대학에 지역학 강좌 개설

경북대학교, 계명대학교를 시작으로 영남대학교, 대구대학교에 까지 확대

작성일 : 2019-03-08 14:50 기자 : 임혜주

자료사진-계명대학교 강의 모습

 

대구시가 올해부터 지역대학에 대구경북 지역학과목을 개설한다. 이번 봄 학기는 경북대학교, 계명대학교, 가을학기는 경북으로 확대하여 영남대학교, 대구대학교가 참여한다.

 

대구시의 지역학 교과목 개설 지원은 지역 대학생들의 지역에 대한 이해를 높여 애향심과 자부심을 고취하고, 지역의 미래성장 동력산업의 육성을 위한 지역혁신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개설되었다.

 

강의는 대구경북의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성을 확보한 지역대학, 연구지원기관, 기타 관련 전문강의 특강형식으로 15주 강의로 진행된다.

 

강의주제는 김규원 경북대학교 교수의 대구경북의 정체성’, 김영철 계명대학교 교수의 대구경북의 경제와 산업’, 최철영 대구대학교 교수의 대구경북의 교육과 청년’, 박승희 영남대학교 교수의 대구경북의 문화예술’, 오창균 대구경북연구원 선임연구원의 대구경북의 역사와 인물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학기에 두 번 정도 현장견학과 지역탐방이 계획되어 있다.

 

이번 대구시의 지역학 교과목 개설 지원은 대구경북학회에서(대표 : 김규원 교수) 공통교재 편찬 등교과목 운영 전반에 대해 주관하게 된다. 대구경북학회는 지역학 교양과목 개설을 계기로 기존 대구경북학의 연구 성과에 대한 체계적인 정리와 지역학 관련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네크워크화 등 지역학 연구역량을 제고하도록 적극 추진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대학은 지역사회와 함께 해야 하고, 지역산업기술 발전을 이끌어 갈 인재를 양성해야 된다.”앞으로 지자체와 대학 간의 지역발전을 위한 공동협력이 더욱 활발해 질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