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 봄 행락철 자가용 무상점검 실시

3.27(수) 오전 10시 ~ 오후 4시/ 달서구 두류공원 성당주차장 내

작성일 : 2019-03-25 10:23 기자 : 임혜주

무상점검 현장 위치도

 

대구시및 구·군 교통과와 대구제일자동차전문정비사업조합은 327() 오전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달서구 두류공원 성당주차장에서 비사업용(자가용) 자동차(승용, 승합, 화물차)를 대상으로 자동차 무상점검을 실시한다.

 

이는 우리 시에서 역점시책으로 추진하고 있는 교통사고 사망자30% 줄이기(Vision 330 시즌2) 특별대책의 일환으로써 봄 행락철 자동차정비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을 높여 안전한 차량운행과 건전한 자동차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서다.

 

이번 무상점검에서 대구제일자동차전문정비사업조합의 자동차 정비자격을 갖춘 정비요원이 점검에 필요한 각종 장비를 갖추고 자동차의 조향장치, 제동장치, 주행장치, 엔진, 배터리 등을 점검한 후 현장에서 무상점검표를 작성교부하고 자동차 상태를 소유자에게 상세하게 설명해 준다.

 

특히, 엔진오일, 브레이크 오일, 냉각수, 워셔액을 무상으로 보충하고 타이어 마모상태와 윈도우브러쉬 및 각종 전구 등 소모성 부품도 현장에서 무상으로 교체해 준다.

 

이 밖에도 장거리 운행을 위한 차량관리와 안전운전 요령을 알려주고 차량 운행 시 안전운전을 저해하는 철제범퍼나 안전규정에 적합하지 않은 등화류 등 각종 불법 부착물도 무상으로 제거해 준다.

 

김종근 대구시 교통국장은 봄 행락철 교통안전과 장거리 운행을 위해서는 집을 나서기 전 자동차 점검이 필수다.”이번 무상점검을 통해 자동차 점검 소홀로 인한 사고 발생을 사전에 방지하여 안전하고 즐거운 여행길이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