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홍릉숲, 평일 숲해설 프로그램 ‘일반시민 대상 확대 시행’

작성일 : 2016-05-21 11:51 기자 : 이민수

자료사진-홍릉숲

 

 

동대문구는 관내 청량리동에 소재한 홍릉숲에서 평일에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하는 숲 해설 프로그램이 진행돼 주민들의 방문을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남성현)이 지난 17일부터 산림과학연구시험림인 홍릉숲에서 일반시민의 참여가 가능한 평일 숲 해설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하는 것이다.

 

홍릉숲은 그동안 토‧일요일에만 시민들이 숲 체험을 할 수 있었고 평일에는 생태학습 목적으로 유치원, 초중고 및 대학교 학생 단체를 대상으로 제한적으로 숲 해설 프로그램이 운영돼 왔다.

 

이번 일반시민 대상 프로그램 확대 시행에 따라 매주 월요일을 제외한 평일 중 오전 10시, 오후 1시, 오후 3시 총 3회에 걸쳐 숲 해설가와 함께하는 숲 해설 프로그램을 통해 홍릉숲을 만날 수 있다. 한 개 조당 약 20여명으로 편성된 숲 해설은 90분 정도가 소요된다.

 

확대된 숲 해설 프로그램은 국립산림과학원 홈페이지(www.nifos.go.kr) 및 전화 사전 예약으로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산림과학연구 시험림인 홍릉숲의 보호를 위해 프로그램 참여자는 차량 이용 및 음식물 취식을 할 수 없으며 사진촬영은 지정된 산책로에서 벗어나지 않고 숲 해설가의 안내에 따라 촬영해야 한다. 주말에는 종전과 마찬가지로 오전 10시부터 예약 없이 자유 관람이 가능하다.

 

홍릉숲은 생태적, 경관적, 학술적 가치를 가진 유형산림문화자산으로 총 2,035종 2만여 본의 식물유전자원이 보존되고 있는 학술 연구림으로서의 역할을 위해 일반에 공개되지 않았으나 1993년부터 일반에 개방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