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 마산로봇랜드 테마파크 지역주민 우선 채용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관련기관 업무협약 체결

작성일 : 2019-03-30 10:05 기자 : 임혜주

경상남도와 창원시가 329(), 도청 행정부지사 부속회의실에서 경남 마산로봇랜드 테마파크 지역주민 우선채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는 박성호 경상남도지사 권한대행, 허성무 창원시장, 정창선 경남로봇랜드재단원장, 정영수 경남마산로봇랜드() 대표이사 등 4개 기관이 참석한 가운데 로봇랜드 테마파크 신규 직원 채용 시 지역주민을 우선 채용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로봇랜드의 상생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경상남도와 창원시는 로봇랜드의 양호한 운영환경 조성을 위해 행정적 지원과 함께 테마파크의 우수인력 확보를 위한 구인구직 알선을 지원하기로 했으며, 경남로봇랜드재단과 경남마산로봇랜드()는 로봇랜드 테마파크 직원을 지역주민으로 우선 채용하기로 했다.

 

아울러 향후 비정규직과 성수기 임시직원 채용 관련 구인구직 정보를 협약기관 간 사전에 공유하고, 지역주민에게 우선 제공해 더 많은 지역주민이 일자리를 얻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경상남도는 오는 417,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창원시,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 창원고용노동지청 등과 함께 ‘2019년 조선산업로봇랜드 채용박람회를 개최하고, 지역의 유능한 인재가 로봇랜드 테마파크 신규직원으로 채용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박성호 도지사 권한대행은 경남 마산로봇랜드 테마파크는 지역 청년들이 중심이 되어 신명나게 일할 수 있는 역동적인 공간이 될 것이라며, “지역주민 우선채용을 통해 지역 경제가 더욱 활성화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허성무 창원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취업난이 조금이나마 해소되어 지역주민들에게 희망과 행복을 전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오늘 협약과 채용박람회를 시작으로 지역경제와 일자리 시장도 봄꽃처럼 만개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