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 등록된 시내버스 全업체 全차량 점검

26개 업체 1,617대 대상, 안전점검 및 내·외부 청결 등

작성일 : 2019-04-19 09:12 기자 : 이민수

대구시가 시내버스 이미지를 개선하고 시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여객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오는 4월 22일부터 4월 30일까지 7일간 버스운송사업조합 및 한국교통안전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와 합동으로 2019년 상반기 시내버스 일제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대구시, 버스운송사업조합, 한국교통안전공단이 합동으로 점검반(4개조 33명)을 편성, 시내버스 26개 업체 1,617대를 대상으로 각 회사 차고지를 방문해 실시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승객 안전과 직결되는 하차문 안전장치부, 가속페달 잠금장치, 저상버스 경사장치, 소화기 및 미끄럼 방지 등 버스 안전장치와 내·외부 청결, 근무복 착용, 안내방송 및 노선도 등을 점검해 시민들에게 쾌적하고 편리한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

 

또한,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개정으로 버스업체는 운행 전에 음주측정기를 사용해 버스기사의 음주여부를 확인해야 하고, 음주측정기의 작동 상태 등 음주측정 실태도 점검한다.

 

아울러, 점검일정 및 내용 등을 사전에 고지하여 업체의 자율적 사전점검을 유도함으로써 버스업체 및 버스기사의 안전의식 제고에 기여하는 역할을 하고 있어 그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다.

 

지적사항에 대해서는 경미한 사항은 현장조치하고, 법규위반사항은 자체 시정토록 한 후, 미이행시 행정처분을 할 예정이며, 시내버스 안전점검 결과는 업체별 서비스평가에 반영한다.

 

김선욱 대구시 버스운영과장은 “시민들께 친절하고 안전한 최상의 여객서비스 제공을 위한 꾸준한 노력의 일환으로 시내버스 일제점검을 매년 2회 정기적으로 실시해 오고 있다”며 “이번 점검에도 세심한 부분까지 꼼꼼히 살펴 시민들께서 대구 시내버스를 믿고 이용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