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뉴스

HOME > 뉴스 > 의정뉴스

김인호 부의장, 방콕시의회 방문단 예방

“양 도시간 유익하고 실질적인 협력 통해 아시아의 발전으로 이어지길”

작성일 : 2016-06-15 19:01 기자 : 이민수

김인호 부의장이 태국시의회 방문단에게 기념품을 증정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서울시의회 김인호 부의장(동대문구3)은 6월 14일 서울시를 방문 중인 태국 방콕시의회 방문단을 맞이했다.

 

태국 방콕시의회 방문단은 챠부트 시리윳와타나 청소‧환경위원회 위원, 폰텝 시리와나랑선 보건위원회 위원장을 포함해 11명으로 구성됐으며, 2006년부터 서울시와 자매도시 결연을 맺은 후, 상호교류를 통해 우호관계를 맺고 있다.

 

이날 방문단은 김인호 부의장과 시의회사무처 정광현 의정담당관을 비롯한 시의회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갖고, 서울시의회 본회의장 시찰, 환영만찬 순으로 일정을 소화했다.

 

태국 방콕시의회 방문단은 “대한민국의 수도이자 민의기관인 서울시의회를 방문하게 돼서 기쁘다”고 밝히면서 “서울시의 생생한 현장을 직접 확인하고, 우수한 정책을 살펴보기 위해 방문했다”라며 방문 배경을 밝혔다.

 

태국시의회 방문단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김인호 부의장

 

서울시의회를 대표해 김인호 부의장은 “방콕시의회 방문단의 서울시의회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한다”라고 밝힌 뒤, “방콕시의회와 서울시의회는 2007년 교환방문협정이 체결된 이후 매년 꾸준한 교류를 이어오고 있는 친근한 자매도시다”라고 인사말을 건넸다.

 

이어“태국은 세계적인 관광국가로서 서울의 관광정책과 고령화에 따른 노인복지정책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이번 방문을 통해 태국에 도움이 되는 정책들을 벤치마킹해 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 부의장은 “향후 양 도시 의회간 교환 방문을 확대하여 다양한 분야에서 유익하고 실질적인 협력을 통해 아시아의 발전을 선도하는 중심이 되길 기대한다”라며 상호 발전에 대한 강한 기대감을 표했다.

 

이에 방문단은 “서울특별시의회와 우호교류 확대를 통해 서울시와 방콕시의 협력관계를 더욱더 공고히 하고 양도시의 활발한 정책 교환과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방콕시의회 대표단은 13일 서울노인복지센터를 방문하여 서울시의 노인복지정책을 살펴보고, 14일에는 서울시청과 시민청 투어 및 청계천박물관 관람을 통해 서울시의 도시정비역사에 대해 살펴보고, 15일에는 부산도시재생센터를 방문, 시찰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