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 진주아파트 피해자지원 성금 1천만원 전달

경상남도 공무원 3명 예산성과금 600만원 전액 기부, 소속직원 자체성금 모금

작성일 : 2019-05-04 15:10 기자 : 임태종

박성호 행정부시장이 진주아파트 피해자지원 성금1천만원 전달식을 갖고 기념사진 촬영 모습

 

경상남도가 3(), 진주 아파트 피해자 지원을 위해 성금 1천만원을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전달된 성금은 피해자 및 유족들을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이날 박성호 행정부지사는 갑작스러운 사고를 당한 피해자 및 유가족들이 다시 힘을 낼 수 있도록 도민들의 따뜻한 관심을 부탁드린다, “도에서도 사고수습 및 피해자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경상남도 소속 공무원들도 8일까지 자체 성금모금을 진행하며, 피해자 지원과 성금모금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있다.

 

특히 지난달 26일 김명욱 서기관, 박지근 사무관, 공정식 주무관은 예산을 절약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급받은 성과금 600만원 전액을 피해자 성금으로 기부해 화제가 됐다.

 

한편, 진주 아파트 피해자 지원 성금모금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623일까지 2개월간 실시한다.

 

모금활동은 경상남도 및 전 시군 공무원, 도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추진되며, 참여를 원하는 도민 또는 기관기업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계좌(농협 289-01-006316, 경남은행 511-07-1004008)로 기부하면 된다. 향후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기부금 영수증도 발급된다.(문의전화 055-270-6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