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선비이야기여행 사업’정부 평가에서 2년 연속 우수 선정

국비 5억 지원, 추가 보조금 확보를 통한 지역 내 관광시설 정비 추진

작성일 : 2019-05-13 11:31 기자 : 임혜주

대구 남구 앞산전망대

 

대구시는 지난 8일 문화체육관광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사업평가 결과 선비이야기여행이 우수권역으로 2년 연속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의 공모사업으로 전국의 유사한 관광자원과 콘텐츠를 지닌 3~4개의 지자체를 하나의 권역으로 묶어 해당 권역의 특색 있는 관광 명소들을 활성화하는 사업으로, 대구시는 안동·영주·문경과 함께 2017년부터 선비이야기 여행이라는 주제로 관련 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선비이야기여행은 대구경북의 독특한 관광 콘텐츠를 활용해 배움과 재미 그리고 즐거움을 체험 할 수 있는 관광 상품으로 가장 한국적인 명소를 활용한 대한민국 대표 관광 브랜드를 개발 하는 사업이다.

 

대구시는 선비이야기여행의 명소화를 위해 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 권역 PM, 대구관광뷰로, 경상북도(안동, 영주, 문경),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광역 및 기초지자체, 유관기관 등과 관련 사업을 진행해 오고 있다.

 

시는 지급받은 인센티브(3권역 국비 5억원)를 대구경북연구원(PM), 기초지자체 및 문체부와의 협의를 거쳐 대구의 관광자원을 부각시킬 수 있도록 정비 및 개선할 계획이다.

 

김호섭 문화체육관광국장은 “20171차년도 사업 평가결과 우수권역으로 선정된 것에 이어 또 다시 우수권역으로 선정되었다는 것은선비이야기여행권이 가진 자원의 우수성과 유관기관의 적극적인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다앞으로도 적극적인 홍보로 우리 지역에서만 볼 수 있는 명품 관광코스로 발전 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