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동대문구, 조각가 민복진 선생에게 작품기증증서 수여식 가져

용두공원에 모자상 등 대표작 3점 기증

작성일 : 2016-06-28 19:00 기자 : 이민수

조각가 민복진 선생(좌로부터 세번째)에게 기증증서 수여식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좌에서 두번째)

 

민복진(1927년생) 선생은 국내 제1세대 조각가이며 60년대부터 동대문구 회기동에서 살아온 원로 향토작가다.

 

지난 6월 17일 제주조각공원에서 자리를 옮긴 작품은 ‘모자상’, ‘가족상’ 등 3점이며 가족애를 테마로 인간의 무한한 사랑을 담아낸 민복진 작가의 대표작으로서 선생의 독창적인 작품 세계를 감상할 수 있다. 기증 작품은 동대문구 문화예술 발전과 전시‧연구 자료로 활용된다.

 

이에 동대문구는 용두공원에 조각 작품을 기증한 민복진 작가에게 고마움을 전하고자 28일 오전 10시 구청장실에서 기증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

 

조각가 민복진 선생

 

민복진 작가는 “아직 부족한데 동대문구에 작품을 전시할 수 있도록 자리를 마련해 주어 감사하다”며 겸손함을 잊지 않았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용두공원을 갤러리파크로 조성하여 조각과 예술이 있는 공원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며 “동대문구의 문화예술 발전에 기여하신 조각가 민복진 선생의 고마움을 잊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