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 2019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대구대회 개최

‘대구복지, 마을과 주민 속으로’라는 지역단위 복지 보호체계 구축

작성일 : 2019-06-03 16:03 기자 : 이민수

2018년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대회 사진

 

대구시는 6.4.() 오후 2시 서구문화회관에서 8개 구·군의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관계자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소통과 협력의 장인 ‘2019년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대구대회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는 대구복지, 마을과 주민 속으로라는 주제로 8개 구·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실무자와 사회복지지설종사자, 공무원 등이 참석한다.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사회보장급여법 제41조에 의거 민간복지기관과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협의체로 우리지역의 사회보장전반에 대한 계획수립, 사각지대 발굴, 급여제공 등의 역할을 담당한다.

 

대구대회는 야외 공연장에서의 날뫼북춤공연을 시작으로 페도라 솔리스트 앙상블의 뮤지컬 갈라 콘서트, 서구청소년문화회관 댄스 동아리팀 비보이 공연, 대평중의 난타공연등 다양한 문화공연이 펼쳐진다.

 

 

식전공연에 이어 개회식에서는 정유진 서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공동위원장의 대회선언과 유공자 표창, 대회사, 격려사, 축사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또한 서구 내당2.3동 민병옥 맞춤형복지팀이 골목인들이 만들어가는 희망의 동네라는 주제로 마을 단위의 복지활동과 관련한 사례를 발표한다.

 

서구문화회관 야외공연장에서는 민관의 참석자들이 어우러지는 화합 한마당이 펼쳐지는데 여기에서는 레크레이션과 장기자랑의 시간을 가진다.

 

그리고 회관 마당에는 8개 구·군의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업 홍보와 함께 방향제 만들기, 민화부채 만들기, 복지욕구 위기영역조사 등 다양한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사회 중심의 보호체계를 만들어 가기 위해 민관이 서로 정보를 공유하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자고 말하면서 변화하는 복지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