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의원/구의원 동정

김인호 의원, 서울특별시 소기업 소상공인연합회 특별위원으로 위촉

서울특별시 소상공인 지원에 관한 조례안 대표발의 공로로 감사패도 받아!

작성일 : 2016-07-15 16:16 기자 : 최부규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원(동대문3)이 7월 12일 서울특별시 소상공인연합회로부터 ‘서울특별시 소상공인연합회 특별위원’으로 위촉되고, 감사패를 받았다.

 

이번 행사는 서울특별시 소상공인연합회가 김인호 의원이 제9대 제1호 법안으로 대표발의한「소상공인 지원 조례안」제정과 소상공인 예산 지원에 따른 감사의 표현으로 알려졌다.

 

이날 행사에는 김인호 의원을 비롯해 이수만 소상공인연합회 회장과 14개 자치구 임원 및 회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소상공인연합회 이수만 회장은 “소상공인 지원근거 마련에 기여한 김인호 서울시의회 부의장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소상공인회 조직 활성화를 위한 개선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자리가 마련됐다”고 인사말과 취지를 설명했다.

 

이날 ‘특별위원으로’ 위촉된 김인호 의원은 “유통시장 전면 개방과 대기업 위주의 산업구조 개편, 대형유통기업의 무분별한 골목상권 진출, 경기둔화로 소상공인들의 생존에 심각한 위협을 받고 있다.”고 말문을 연 뒤, “90%를 차지하는 소상공인들이 성장하고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김 의원은 “우리나라 소상공인 283만 업체에 555만 명이 종사하고 있으며, 자영업자가 28.2%로 OECD 평균 자영업자 15.8%보다 비중이 높은 편이다.”라고 밝히며, “창업 생존율은 3년 50%, 5년 38%로 조사되어 우리나라의 경우는 소수 대기업 중심의 경제구조와 무분별한 사업영역 확장과정에서 생존의 위협을 받고 있는 상태다”라고 우려의 목소리를 냈다.

 

이에 김인호 의원은 “이번 특별위원 위촉으로 활동하면서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해소될 수 있도록 서울소재 소상공인에 대한 자금지원, 교육, 판매촉진, 마케팅 등의 각종 지원방안을 서울시와 머리를 맞대어 마련하고, 자유로운 경제활동 촉진과 성장기반 조성을 통해 균형 있는 지역경제 발전을 도모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