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시민이 직접 그려보는 ‘대구 미세먼지 지도’ 제작

9월 10일까지, 시민참여자 100여명 모집

작성일 : 2019-08-29 13:25 기자 : 이민수

더 나은 대구를 만들기 위해 시민이 직접 나선다.

 

대구시와 대구시민공익활동지원센터, 대구녹색소비자연대는 미세먼지 현황을 지도로 그려보는 대구 미세먼지 지도 작성사업을 시작한다.

 

대구 미세먼지 지도 작성’(일명 대구 미세먼지 엑스(X)-파일’)사업은 최근 미세먼지가 급증하고 있지만 명확한 원인을 찾지 못한 가운데, 시민이 직접 참여 해 아이디어를 공유하며 해결방법을 이끌어내 더 나은 대구를 만드는 실험 모델사업이다.

 

이에 참여할 시민 100여명을 910일까지 모집 한다.

 

선발된 모니터링단은 923일부터 1030일까지 40여 일간 활동하게 된다.

 

내가 자주 다니는 길, 우리아이 학교 가는 길, 내가 버스 타는 곳, 내가 자주 가는 구이집 골목 등 미세먼지 수치가 궁금한 곳에 측정기를 달아 직접 미세먼지 정도를 확인한다.

 

참가를 원할 경우 대구녹색소비자연대(053-983-9798)로 전화 신청하거나 인터넷( https://forms.gle/zy3jCSexSrGtRVTZ7 )으로 신청 하면 된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지역의 환경문제 등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시민이 직접 참여하는 시민중심의 공익활동 공모사업을 지속 발굴·확대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모아진 경험과 아이디어를 토대로 대구스마트시티지원센터와 영진전문대팀이 우리지역의 미세먼지 분포도를 만들 계획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