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산․학․정․관 물전문가, 대구 물산업 육성 위해 뭉쳤다!

8월 30일(금)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에서 물산업 육성 전략 세미나 가져

작성일 : 2019-08-30 16:48 기자 : 이민수

물산업육성 세미나를 마치고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대구시가 윤재옥 국회의원과 공동으로 물산업 육성을 위해 학계, 공공기관, 산업계 등이 참여하는 물산업 육성 전략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한국물기술인증원과 국가물산업클러스터의 조기 안정화와 효율적인 운영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물산업 육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운영방안에 대한 구체적 논의를 위해 전문가 주제 발표와 자유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물산업 육성 주제로 환경부 박하준 수자원정책국장의 국가 물산업 육성지원 정책방향’, 한국환경공단 이치우 부장의 물산업클러스터의 성공적 추진방안과 효과’, 고려대 최승일 교수의 물기술 연구개발 방안등의 주제로 발표했다.

 

이어 물산업 발전을 위한 물산업클러스터한국물기술인증원의 역할 및 운영 효율화 방안에 대해 참여자 자유토론을 통해 물산업의 육성 전략에 대한 효율적인 세부추진방안을 도출했다. 이번에 도출된 방안은 향후 대구시 물산업 육성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번 국회 세미나를 통해 국가물산업클러스터와 한국물기술인증원의 조기 안정화를 기반으로 국내 물산업 육성 및 이를 통한 국가 기술경쟁력 강화와 일자리 창출 등의 경제활성화에 기여하고 나아가 국민 물복지 실현에 한걸음 다가가는 계기가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그동안 대구시는 물산업을 미래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그 기반과 인프라를 조성하기 위해 지역 국회의원, 관련 전문가들과 협력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였다.

 

’15물산업클러스터 조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을 이종진 의원이 입법발의, ’16물산업 진흥법을 곽상도 의원이 입법발의 하였으나 정치쟁점으로 좌초됐다.

 

’181월 윤재옥 의원이물관리 기술개발 촉진 및 물산업 육성에 관한 법률을 입법 발의해 ’186물관리 기술발전 및 물산업 진흥에 관한 법률이 제정돼 ’1812월에 본격 시행됐다.

 

법률에 물산업과 연관 산업의 융합 및 발전에 기여하고 양질의 대국민 물복지 제공 및 지속가능한 물순환 체계 구축을 지원하는 내용이 있어 대구시 미래 먹거리인 물기업 활성화 및 물산업 육성의 기반이 마련됐다.

 

더불어 물산업 기술개발, 검증, 사업화, 해외진출의 원스톱지원이 가능한 국가물산업클러스터도 금년 7월부터 본격가동 중이며, 물기술제품의 기준마련, 검증 등을 담당하는 한국물기술인증원도 곧 설립될 예정으로 명실상부한 글로벌 물산업 중심도시의 기반이 구축됐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