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라윤경의 변신은 무죄 ··· 신곡 ‘쿵쿵쿵’ 으로 세상을 노크하다

MBC 개그우먼이자 탤런트 라윤경이 노래합니다.

작성일 : 2016-10-10 22:33 기자 : 이민수

세계거리춤축제에서 개그우먼 라윤경이 사회를 맡아 개막식을 진행하고 있는 모습

 

지난 10월 8일부터 9일까지 이틀동안 개최됐던 동대문구 장안동 제5회 2016 세계거리춤축제 홍보대사를 맡은 라윤경이 개막식 무대에서 MC를 보며 자신의 신곡인 ‘쿵쿵쿵’ 을 선보여 수많은 관중들의 어깨춤사위를 자아내게 했다.

 

MBC 개그우먼 겸 탤런트인 그녀의 노래 ‘믿는도끼에 내 발등 찍혔다’를 내어 놓으면서 가사와는 다르게 듣기만 해도 어깨춤이 절로 나오는 흥겨움이 살아 있다는 평이다..

 

특히, 이 노래는 박명수가 부른 바다의 왕자, 작곡가인 박 강변, 임대로 일명 강변북로가 개그우먼인 라윤경의 시원스럽고 심플한 모습을 보고 작사, 작곡했다고 한다.

 

MBC 개그우먼 겸 탤랜트 라윤경


늘 밝게 살아가는 그녀의 앞날에 힘찬 응원의 메시지가 필요하다. 1999년 MBC 공채 개그우먼에 합격한 라윤경이 출연하는 방송으로는 KBS ‘6시 내고향’, 한국교통방송 ‘신나는 운전석’, ‘TBN 주말특급’등이 있다.

 

 

개그우먼 라윤경은 “삶에 지친 대중들에게 다시 한 번 신명나게 춤 출 수 있는 희망의 에너지를 불어넣어줄 세미 트로트로 대중을 향한 격려의 곡”이라고 밝혔다.

 

지난 12년간 한국교통방송에서 DJ를 하며 친근함을 쌓아왔던 라윤경은 세상 밖으로 한걸음 더 나아가 노래하며, 춤추며 일상에 지친 대중들에게 기쁨을 나눠주고 싶다는 심경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