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양평 용문역 일원 977세대 주거단지 조성

2021년까지 양평군 용문면 다문리 일원에 사업비 464억 원 투자

작성일 : 2019-09-25 10:09 기자 : 임태종

토지이용 계획도

 

경기도는 양평군이 제출한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 실시계획을 인가하고 경기도보와 홈페이지를 통해 고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양평군이 사업비 464억원을 들여 2021년까지 용문면 일원 194,000부지에 977세대 규모의 주거단지와 근린생활시설 등을 환지방식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환지방식은 토지소유주로부터 제공받은 땅을 먼저 개발 부지로 조성하고, 부지 조성비용에 해당하는 만큼 토지를 제외하고 나머지를 소유자에게 돌려주는 개발 방식이다.

 

양평군은 194,000가운데 99,000를 주거용지, 2는 근린생활용지, 75,000는 도로, 공원, 주차장 등 기반시설 용지로 개발할 예정이다.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은 ‘2030 양평군 기본계획상 시가화 예정용지로 계획된 용문역 배후지역에 대한 무분별한 난개발 방지와 계획적인 역세권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게 됐다.

 

도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용문역 배후지를 환경친화적인 정주공간으로 조성하는 것으로 사업 완료시 지역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