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 서부권 시군과 협렵사업 추진 실무협의회 개최

진주~사천 대중교통 광역시스템 등 11건 공동협력사업 추진방안 논의

작성일 : 2019-10-11 17:51 기자 : 이민수

서부권 시군과 협렵사업 추진 실무협의회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서부지역 공동발전을 위해 구성한 서부경남발전협의회 관련 실무협의회를 서부청사 소회의실에서 1011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서부정책과장과 서부권 10개 시군 담당 과장이 참석해 상호 협력사업으로 제출한 11개 사업에 대해 구체적인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주요내용으로는 진주~사천 대중교통 광역시스템 구축(진주, 사천), 진주·산청 상생 협력사업(진주, 산청), 3개 시군 부자 기() 받기 테마로 관광인프라 구축(진주, 의령, 함안), 권역별 광역 시티투어 추진(사천, 남해, 하동, 산청, 함양, 거창, 합천), 거창~합천군 연계 관광상품 개발 판매 협력(거창, 합천), 합천~산청 황매산 철쭉제 공동개최(합천, 산청) 등이다.

 

한편, 서부경남발전협의회는 서부경남 발전 공감대 형성 및 비전 공유, 다양한 의견 도정반영을 위해 지난 410, 서부지역본부장과 10개 시·군 부단체장으로 구성한 데 이어 820일에는 제1회 서부경남 발전협의회를 개최한 바 있다.

 

이날 참석한 김경원 서부정책과장은 서부청사가 지난 201512월 개청한 이래 혁신도시의 안정적인 정착, 남부내륙고속철도 확정, 항노화산업 추진, 균형발전 사업 추진 등 큰 성과를 이룬 것이 많다면서도 서부경남이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서는 시군 간 서로 연계해 필요한 사업 추진으로 경쟁력을 강화하는 것이 필요하다. 오늘 회의가 좀 더 구체성을 가지고 실질적인 안건이 도출되도록 시군 간 서로 격의 없는 회의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