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구민의 민생안정 위한 직원조례 개최

안전·취약계층 지원 등 현안 당부, 탄핵정국 속 공직기강 강조…지역안정대책 상황실 설치·운영

작성일 : 2016-12-12 23:11 기자 : 이민수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12일 오후 구청 다목적강당에서 구민의 민생 안정을 위한 직원 조례를 열고 비상시국 속에서 구민 안전, 민생 안정, 공직기강 확립 등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하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12일 오후 5시 구청 강당에서 1,300여명의 동대문구 전직원을 대상으로 구민의 민생 안정을 위한 직원 조례를 개최하고 대통령 탄핵소추안 가결에 따른 행정 공백을 해소하고 공직기강 확립에 만전을 기했다.

 

유덕열 구청장은 이번 회의에서 현재 국가 안보와 경제 상황에 우려를 표명하며 ▲전통시장 화재, 공사장 사고 방지를 위한 순찰강화 등 안전대책 확립 ▲저소득층 지원, 제설작업을 비롯한 동절기 대책 철저 ▲청년 일자리, 자영업자 등 민생 관련 2017년도 예산 조기집행 검토 ▲조류독감 등 방역대책 점검 ▲공무원 품위유지 등 공직기강 확립 등을 강조했다.

 

또한 유덕열 구청장은 13일 오후 2시 구청 기획상황실에서 관내 유관기관장 회의를 주재하고 민생 안정과 구민 안전 대책을 강구하기로 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한 해를 마무리하는 시점에서 구민 불편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업무추진 상황을 세밀하게 점검하고 현안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동대문구는 대통령 탄핵소추안 가결과 관련해 지역안정 특별대책을 추진하고 ▲공무원 비상근무태세 구축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 ▲당면 현안업무의 흔들림 없는 추진 ▲서민생활 안정대책 강구 ▲주민 안전과 치안질서 유지 등을 중점 시행한다.

 

또한 구는 지역안정대책 상황실을 설치했으며, 부구청장을 상황실장으로 하고 상황 종료 시까지 운영하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