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7년 예산 확보 노력이 결실 맺고 있어 화제

‘7년간 710억 예산확보 지역발전 토대 마련’

작성일 : 2017-01-20 16:02 기자 : 이민수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 2010년부터 7년간 특별교부금 573억 확보 등 매년 증가 추세 -

- 올 상반기 특별교부금 124억 신청 예정살기 좋은 동대문구 만들기 총력 -

 

유덕열 구청장은 2010년부터 2016년까지 7년간 7107,8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하는 실적을 거뒀다. 이 가운데 특별교부세는 1374,900만원, 특별교부금은 5732,900만원 규모다.

 

동대문구가 중앙정부로부터 확보한 특별교부세는 2016282,000만원 2015271,600만원 2014271,600만원 201319억원 2012164,100만원 2011125,600만원 20107억원 등으로 매년 증가 추세에 있다.

 

서울시로부터 확보한 특별교부금도 20161285,600만원 2015968,800만원 2014841,000만원 2013781,500만원 201262억원 2011562,100만원 2010673,900만원으로 꾸준한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특별교부세와 특별교부금 확보를 통해 거리가게 보행환경 개선 전통시장 현대화 사업 회기역~신이문역 철길 주변 환경개선 방범용 CCTV 설치 등 주민숙원사업을 해결했다.

 

또한 2010년부터 2015년에도 특별교부세와 특별교부금 확보에 각고의 노력을 기울여 경로당 신축, 답십리1동과 제기동 주민센터 청사 신축, 다사랑행복센터 건립, 전통시장 현대화 사업, 선농단 역사공원 조성, 답십리도서관과 생활밀착형 작은도서관 건립 등 굵직한 사업을 추진했다.

 

앞으로도 구는 구청장을 중심으로 1,300여명의 직원이 하나 되어 중앙정부와 서울시의 특별교부세와 특별교부금 확보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새해에도 구민 행복과 민생 안정에 중점을 두고 전통시장 환경개선 시설현대화 사업 등 2017년 상반기 서울시에 1247,700만원의 특별교부금을 신청하고 예산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이러한 결실은 37만 구민들의 참여와 격려, 두 분의 국회의원을 비롯한 시·구의원들의 도움이 없이는 쉽지 않은 일이었다고 밝히며

 

“1,300여명의 직원들과 혼연일체가 되어 37만 동대문구민들의 심부름꾼이 되겠다는 자세로 구민이 행복한 살기 좋은 동대문구를 만들기 위해 구민이 안전한 도시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 기업하기 좋은 도시 함께 누리는 복지 도시 청년어르신 일자리 사업 전통시장 활성화 마을공동체 활성화 재개발 재건축 활성화 신규 문화사업 확대(동별 우리 마을 문화제, 도서관 조성 등) 자원봉사 활성화에 역점을 두고 열린구정을 추진하는 등 모든 분야에서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동대문구는 2017년에도 4,571억원(일반회계 4,42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구민의 입장에서 꼭 필요한 사업을 중심으로 예산을 편성해 생활밀착형 안전도시 함께 누리는 복지도시 으뜸 교육도시 상생하는 성장도시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문화도시 친환경 녹색도시 더 나은 동대문구 등 7개 분야를 중점 추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