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 다목적 중형 소방헬기 취항식... 현장임무 투입

최첨단 다목적 중형 소방헬기로 대시민 소방항공서비스 확충

작성일 : 2019-12-19 16:07 기자 : 이민수

대구시가 신규로 도입하는 헬기 모습

 

대구시가 전천후 소방항공 임무가 가능한 다목적 중형 소방헬기(AW169)를 도입해 오는 20일 제11전투비행단 내 119특수구조단 소방항공대에서 취항식을 갖고 본격적인 임무에 투입한다.

 

대구소방안전본부에서 지난 3년간 시비와 소방안전교부세 160억원을 투입해 도입되는 중형 다목적 소방헬기(AW169)는 이탈리아 레오나르도사()에서 제작한 기종으로 최대시속 297km, 항속거리 803km, 최대 4시간 20분까지 연속 비행할 수 있어 대구 전역에서 긴급구조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기존 헬기가 소형, 단발엔진 헬기로 임무수행에 제한이 있었던 반면, 이번에 도입되는 헬기는 중형, 쌍발엔진 헬기로 구조, 구급, 화재진압까지 임무의 효율성과 안전성이 한층 강화된 다목적 소방헬기이다. 최대 탑승인원 12, 이엠에스(EMS)장비 등 각종 응급의료장비가 탑재되어 환자이송 중 응급처치가 가능해 시각을 다투는 응급환자의 소생에 많은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기존헬기에는 탑재되지 않았던 헬리콥터 부양장치, 공중 및 지상 충돌 방지장치, 지상 접근 경보장치, 기상레이더 등을 탑재해 해상 비행과 계기 비행 등이 가능해져 임무 범위의 확대와 안전성까지 강화됐다.

 

이지만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신규헬기 도입사업은 ’95년부터 24년이 넘게 임무를 수행하던 대구1호기(AS-350B2)를 대체하기 위해 ’17년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했다면서 현재 헬기를 인수해 신규 등록 및 안전성 검사를 완료했고 12월 말까지 비행훈련 및 구조현장 현지적응 훈련을 거쳐 내년 11일부터 본격적인 현장 임무에 투입할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신규헬기 도입으로 대구시민의 항공안전 인프라가 더욱 확충됐다증가하는 소방항공 수요에 대한 맞춤형 임무수행과 시민의 항공안전 개선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