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맛있는 참 소주’활용‘대구·경북 관광의 해’ 알린다

(주)금복주 대표 브랜드 ‘맛있는 참’ 라벨에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엠블럼표기 202만병 제작·홍보

작성일 : 2019-12-23 09:45 기자 : 이민수

홍보내용 삽입 예시(안)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24일(화) 오후2시 대구시청에서 지역을 대표하는 주류회사 ㈜금복주와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적 추진과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 김부섭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 이원철 ㈜금복주 대표이사를 비롯한 관계자 12명이 참석해㈜금복주의 상품브랜드를 활용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에 대한 시민들의 관광유도와 유기적 협력을 추진할 것을 협의한다.

 

협약내용으로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붐 조성에 공동으로 노력하고 ㈜금복주의 대표 브랜드 ‘맛있는 참’ 라벨에 ‘대구·경북 관광의 해’ 홍보내용을 삽입해 연간 202만병을 상반기·하반기 2회에 나뉘어 제작해 지역 업소에 출고한다.

 

‘맛있는 참’을 통해 홍보하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사업은 ’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공동 사업을 통해 글로벌 관광도시 이미지를 제고하고 국내외 관광객을 대구·경북으로 유치하게 된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올 한해 해외시장 다변화를 위한 해외관광설명회 추진, 대구·경북 투어페스타 개최, 태국 지상파 프로그램 공동 유치 등 공격적인 마케팅을 추진해왔다.

 

내년도에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원년의 해로서 대구·경북 대표상품 운영, 중화권 시장 공동 홍보설명회 개최, 시·도민 축제품앗이 시행, 내고향 먼저 알기 운동 등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과 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관광마케팅을 적극 추진 할 계획이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적인 추진을 향한 분위기가 간절한 가운데 이번 업무협약은 시·도민들의 붐 조성과 동참 열기를 끌어 올릴 수 있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앞으로도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지역 기업들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대구·경북의 매력을 알릴 수 있도록 업무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