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ㆍ자치구

서울시설관리공단, 설 연휴 시립묘지 성묘객 돕기 나서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오전 7시30분~오후 6시까지 용미리 1․2묘지에서 버스운행

작성일 : 2017-01-25 17:10 기자 : 임혜주

 

서울시설공단은 설 연휴기간 성묘객을 위해 다양한 편의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서울시설공단이 운영하는 용미리, 벽제 시립묘지 등 16개 장사시설에서 설 연휴 기간 동안 공단직원 350여명이 특별근무에 나설 계획이며, 원활한 교통을 위해 교통경찰 등 350여명도 지원 근무할 계획이다.

 

성묘객 편의를 위해 임시휴게소, 간이화장실, 임시제례단 및 음수대를 설치하고, 시립승화원 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해 운영한다.

 

공단은 이번 설 연휴기간 16만여명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는 용미리 시립묘지에서 성묘객의 편의를 돕고자 순환버스를 무료로 운영한다. 순환버스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오전 730분부터 오후 6시까지 20분 간격으로 용미리 12묘지에서 운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