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아이돌봄 작은도서관’ 지원 확대 추진

현장 목소리를 반영해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비 등 지원 확대

작성일 : 2019-12-25 18:14 기자 : 임혜주

19년 하반기부터 시범 추진한 작은도서관 아이돌봄 지원사업 자료사진

 

경기도가 올해 하반기부터 시범 추진한 작은도서관 아이돌봄 독서문화프로그램 지원사업이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확대 추진된다.

 

작은도서관 아이돌봄 사업은 맞벌이 부부를 위한 초등학생 틈새 돌봄을 위해 도내 15개 시군에서 추진된 사업으로, 경기도의 전방위적 아이돌봄 지원 정책 중 하나이다.

 

작은도서관은 접근이 편리한 거주지 인근에 위치한 마을 도서관 등을 이용하는 것으로, 아이들은 초등 독서문화프로그램을 통해 독서도서관 문화를 생활화하고 인문학적 소양을 쌓을 수 있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도는 지난 6개월 간 도내 48개소의 작은도서관에서 400여 명의 아동을 대상으로 틈새 돌봄을 시행했다.

 

도는 그 동안의 운영결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는 보다 내실 있는 돌봄 정책을 추진할 예정이다.

 

달라지는 점은 경기도 생활임금 수준의 돌봄인력 보상비 지원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비 및 간식비 증액 도서관 별 돌봄운영 시간 자율선택 등이며, 올해 선택 운영했던 소방재난본부 초등 맞춤형 재난안전교육도 기본사항으로 포함된다.

 

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올해 시범적으로 시작했는데 부모들의 반응이 무척 좋아 사업을 확대하게 되었다특히 작은도서관의 독서프로그램 운영으로 돌봄의 역할도 한다고 하니 더 믿음을 가지시는 것 같다. 앞으로 더욱 안심하고 아이들을 맡길 수 있는 돌봄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