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설공단, 컬링 열풍의 주역 ‘팀킴’ 초청

신천 야외 스케이트장, 평창동계올림픽 영웅 팀킴 5인과 컬링 체험 가져

작성일 : 2020-01-05 14:34 기자 : 임혜주

팀킴과 함께 컬링체험 모습

 

대구시설공단은 컬링을 직접 접할 수 없는 시민들에게 컬링의 묘미를 느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팀킴과 함께하는 컬링체험과 사인회를 열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컬링여자 단체전 결승에서 은메달을 차지해 국민들에게 컬링 신드롬을 일으키고 컬링의 대중화에 크게 기여한 평창 동계올림픽의 영웅 팀킴을 신천 스케이트장에 초청했다.

 

이번 행사는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2시간 동안 진행됐으며, 팀킴 멤버인 김은정, 김초희, 김영미, 김선영, 김경애 전원이 참석했다.

 

최근 팀킴은 의성대회 이후 캐나다 캘거리, 웨니 펙에서 열린 두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다시 세계랭킹 15위 안에 진입하는 등 그동안의 어려움을 떨쳐버리고 제2의 전성기를 향해 나아가고 있다.

 

김호경 대구시설공단이사장은 “2020년 새해를 맞아 팀킴과 함께하는 컬링체험행사에 많은 시민들이 방문해 컬링도 즐기고 신천 스케이트장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신 것 같아 기쁘다신천스케이트장을 방문해준 팀킴에게도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