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대형산불 사진 전시회’ 연다

도,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대형산불 사진 전시회’ 3월 2일까지 개최

작성일 : 2020-02-24 09:05 기자 : 임태종

2005 양양 산불

 

경기도가 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한 대형산불 사진 전시회를 경기도청 북부청사 경기평화광장 북카페에서 오는 32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사진전은 대부분의 산불이 사람들의 무관심과 부주의로 발생한다는 점을 고려, 산불 위험에 대한 관심과 안전의식을 높여 대형재난을 사전에 예방하는데 목적을 뒀다.

 

전시회에서는 무려 1,291억 원의 재산피해를 발생시킨 ‘2019년 강원 동해안 산불을 비롯해 고찰 낙산사가 전소됐던 ‘2005년 양양 산불까지 총 20점의 사진이 전시된다.

 

도는 이번 북부청사 전시회 이후, 도내 시군과 협조해 휴게소나 지역축제장, 등산로 입구 등 도민들이 많이 모이는 곳을 중심으로 올해 4월말까지 추가 전시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성규 산림과장은 지난해 강원 동해안 산불에서 보듯이 산불은 순식간에 인명과 재산을 빼앗아 갈 수 있다.

 

도민들의 관심과 협조가 있다면 산불피해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사진전을 통해 산불예방에 대한 중요성을 도민들에게 알릴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2~4월은 예년보다 고온건조한 날씨가 될 것이라고 예상돼 산불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할 것으로 전망된다.

 

올해 경기도는 지난해 대비 산불발생을 30%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총 272억 원의 예산을 투입, 산불진화헬기 20대 및 산불전문예방진화대 1,005명 확충 등 산불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아울러 TV, 라디오, 신문·잡지, SNS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시기별, 지역별 맞춤 산불예방 홍보를 하고, 산림 주변에 영농 부산물 등을 사전에 제거하고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만들기 캠페인을추진해 마을 스스로 소각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가지게 할 계획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