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과기정통부 ‘VR/AR제작거점센터’ 공모 선정…

국비와 도비 총 30억 원 투입해 수원 광교에 ‘경기 VR/AR제작거점센터’ 구축

작성일 : 2020-03-04 09:54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경기도는 수원 광교에 VR/AR(가상/증강현실) 콘텐츠 제작부터 상용화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경기 VR/AR제작거점센터를 구축한다고 4일 밝혔다.

 

이는 경기도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최 ‘2020 지역 VR/AR 제작거점센터 구축사업공모에 최종 선정된 데 따른 것으로, VR/AR 콘텐츠 개발에 필요한 장비, 공간 등 인프라 구축과 기술 사업화 및 지역특화산업과의 융합지원 등 콘텐츠 제작부터 상용화까지 전 과정을 지원하는 프로젝트다.

 

도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올해 국비 195천만 원, 도비 10억 원 등 약 30억 원을 투입해 경기 VR/AR제작거점센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센터는 광교를 거점으로 한 고정형 센터와 경기 북부, 서부 등 도내 어디든 갈 수 있는 이동형 센터로 나뉘어 운영될 예정이다.

 

도는 센터를 통해 기존의 지원을 확대하는 한편 경기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유통산업에 VR/AR 기술을 접목한 VR쇼핑, AR상품진열 등 융합서비스 제작 및 실증지원 사업도 신규 추진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경기도에서 진행해온 가상/증강현실 산업 육성 정책이 확대·고도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작년 5G가 상용화됨에 따라 향후 2년이 VR/AR 산업에 중요한 기점이 될 예정이라며 경기도가 VR/AR기술과 유통 등 여러 산업분야 융합을 도모하여 도민들이 4차산업혁명을 실생활에서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2017년부터 VR/AR 기업의 단계별 육성을 위한 ‘NRP(New Reality Partners)’ 프로그램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경기 VR/AR아카데미사업 등을 통해 선도기업 80개사를 육성하고 564개의 관련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VR/AR 산업을 선도적으로 육성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