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시민정원사’ 경기도로 모이세요!‥교육생 모집

식물이해, 식물관리, 정원조성 등 기본지식과 실무능력 키우게 돼

작성일 : 2020-03-04 09:58 기자 : 임태종

경기북부청사

 

경기도가 정원문화 확산과 녹색문화 공동체 구축을 위해 ‘2020 시민정원사 과정‘2020 조경가든대학 과정을 운영, 교육생을 모집한다.

 

4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 시민정원사는 정원문화 활성화와 자발적 봉사활동을 통한 녹색문화 공동체 확산, 녹색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경기도가 2013년부터 시행해온 제도다.

 

조경가든대학과정을 통해 식물과 정원에 대한 기본적인 이론과 실습을 배운 후, 실제 현장에 적용하기 위한 시민정원사과정을 마치면 도지사 명의의 시민정원사 인증서를 수여한다.

 

올해 시민정원사과정은 4월부터 11월까지 140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며, 경기도민 중 조경가든대학 수료자, 산림·원예·조경 관련학과 대학 졸업자면 참여가 가능하다.

 

조경가든대학과정은 우선 상반기 4월부터 7월까지 210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 정원문화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오는 312일 오후 6시까지 각 과정별 교육기관을 통해 방문 또는 이메일로 신청접수하면 된다.

 

시민정원사과정 교육기관은 농협대학교 산학협력단(고양),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안양), 수원여자대학교 평생교육원(수원), 신구대학교 식물원(성남), 신안산대학교 산학협력단(안산), 한경대학교 평생교육원(안성) 등이다.

 

조경가든대학과정 교육기관은 농협대학교 산학협력단(고양),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안양), 수원여자대학교 평생교육원(수원), 신구대학교 식물원(성남), 신안산대학교 산학협력단(안산), 신한대학원 평생교육원(의정부), 한경대학교 평생교육원(안성) 등이다.

 

김영택 공원녹지과장은 최근 미세먼지, 황사 등 대기오염 문제로 숲과 정원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면서 시민정원사를 통해 지역 학교숲, 복지시설, 공원 등 우리주변서 정원문화 확산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청서식 등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홈페이지(www.gg.go.kr) 고시/공고란 또는 교육기관별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