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도시철도,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발벗고 나서

대구의료원에 500만 원 상당의 내의 1,300벌 긴급 지원, 국민성금 캠페인 동참

작성일 : 2020-03-06 16:57 기자 : 이민수

 

대구도시철도공사(사장 홍승활)는 최근 코로나19의 지역 내 급격한 확산에 대응해 전방위적으로 총력을 다하고 있는 지역사회의 노력에 힘을 보태고자 다양한 지원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먼저 코로나19 환자가 급격히 증가하면서 숙소와 병동을 오가며 사투를 벌이고 있는 대구의료원 의료진이 내의가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에 500만원 상당의 내의 1,300벌을 긴급 지원했다.

 

또한 지역 내 14개 복지단체에 취약계층의 감염위험을 줄이기 위한 방역물품 300여만 원을 지원했으며,1339 국민성금 캠페인에도 전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적극 참여하고 있다.

 

이외에도 공사는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역사, 전동차 및 터널에 대한 방역소독을 강화하고 있으며, 주요 역사에는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해 운용하고 있다. 전 역사에는 손소독제, 손소독기, 마스크, 체온계 등을 비치해 코로나19 확산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어렵고 힘든 시기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 몸을 던져 희생하고 있는 의료진들께 대구시민의 한사람으로서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이번 지원이 지역사회 질병확산 극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