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자치구, 지방소식

동대문구~중랑구 잇는 장안교, 4월 9일 15시 전면개통

교량하부 수변 휴식공간 조성, 교량 야간경관조명 설치 등으로 랜드마크 기대

작성일 : 2017-04-07 09:35 기자 : 임혜주

동대문구와 중랑구를 잊는 장안교의 공사모습

중랑천을 가로질러 동대문구 장안동과 중랑구 면목동을 연결하는 장안교의 성능개선공사를 마치고 오는 49() 15시부터 전면개통 한다고 밝혔다.

 

1978년 왕복 4차로로 개통된 장안교 구교는 철거되고, 새롭게 43.2ton 차량까지 통행이 가능한 1등교가 신설되었다. , 2006년 병목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추가로 건설된 왕복 2차로 장안교 신교도 보수보강하여 사용성을 더욱 개선하였다

 

장안교(구교)는 공용기간이 36년 지나 노후화되어 2013년 정밀안전진단결과 C등급 판정을 받아 보수보강이 시급한 실정이었다.

 

201411월 용마터널과 구리암사대교가 개통된 이후 구리암사대교~용마터널~사가정길로 연결되는 도로망이 구축되어 장안교를 이용하는 차량이 매년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시는 왕복 6차로 차도를 우선 개통한 뒤 상류측 보도를 정비하고 가교를 철거하는 등 마무리 공사를 오는 8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교량하부 수변 휴식공간 조성, 교량 야간경관조명 등이 설치됨으로써 동대문구와 중랑구를 대표하는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