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여성단체․기업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에 나서

대구여성단체․기업 및 광주여성단체 코로나19 후원금 기탁 이어져

작성일 : 2020-03-10 18:12 기자 : 이민수

왼쪽부터 서점복(대구여성단체협의회장), 정한교(복지정책관),이레아이맘대구지사(대표 최경옥), (사)대구미래인여성(대표 오무선)

 

코로나19 극복에 대구의 여성단체와 기업, 달빛동맹을 맺은 광주여성단체 등이 힘을 보탰다.

 

지난달 28일 서점복 ()대구여성단체협의회 회장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으로 대한적십자사에, ()대구미래인여성(대표 오무선)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각 3백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또한, 산후도우미 양성 전문기업인 이레아이맘 대구지사(대표 최경옥)에서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을 위해 뜻깊은 곳에 사용해달라며 대한적십자사에 1천만원을 기부했다.

 

특히, 2014년부터 대구여성단체협의회와 달빛동맹 교류사업을 함께하고 있는 광주여성단체협의회에서는 의료용 방호복 구입을 위한 기부금 4백만원과 자체모금한 1백만원을 포함해 총 5백만원을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전달했다.

 

정한교 대구시 복지정책관은 어렵고 힘든 상황이 계속되고 있지만 많은 분들의 응원과 격려가 이어져 힘이 난다면서, “여러분들의 염원과 시민들의 힘이 모여 곧 어려운 시기가 지나갈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