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제1기 경기외국인 SNS기자단’ 운영 30명 모집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로 외국인관련 주요정책, 도정소식 등 제공

작성일 : 2020-03-16 08:43 기자 : 김영희

 

경기도가 도내 외국인주민들의 국내 정착에 필요한 맞춤형 정보를 SNS로 제공하는 ‘제1기 경기외국인 SNS기자단’을 올해부터 운영,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경기외국인 SNS기자단’은 외국인주민들이 지역사회 구성원으로서 도정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민선7기에서 처음 추진되는 사업이다.

 

국내 외국인관련 주요정책, 바뀌는 제도, 상담 및 지원 관련 정보와 도정소식, 지역 축제·행사, 실시간 지역소식(교통, 재난재해, 기상상황 등) 등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해 기사로 작성, 블로그 및 SNS를 활용해 중국어·베트남어·러시아어로 홍보하는 역할을 한다.

 

지원자격은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등 3개 언어권의 경기도 거주 만 18세 이상 외국인주민으로 한국어 소통이 가능하고, 블로그와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SNS) 활용 능력을 갖춘 자라면 신청가능하다.

 

활동 중 작성한 기사에 대해서는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하고, 기자단 역량 강화(기사 작성법, SNS 최신 트렌드 등) 교육, 현장체험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연말 우수 활동자에게는 경기도지사 명의의 표창을 수여할 계획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외국인주민은 경기도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후 오는 3월 25일까지 이메일(ggforsns@naver.com)로 접수하면 된다.

 

도는 서류 심사와 면접을 거쳐 3월말 최종 선정자 30명을 발표할 예정이다. 선정된 기자단은 교육을 거쳐 올 연말까지 활동하게 된다.

 

홍동기 경기도 외국인정책과장은 “이번 기자단을 통해 외국인 주민들이 지역사회와 이웃으로서 보다 넓은 소통의 장을 열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외국인 주민들의 안정적 정착을 위한 사업들을 발굴·시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모집공고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홈페이지(www.gg.go.kr) 고시/공고란을 참고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