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의왕휴게소서 ‘친환경 식재료 메뉴 판매 행사’ 개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 겪고 있는 도내 급식 납품 농가 판로 지원 목적

작성일 : 2020-03-22 17:17 기자 : 김영희

경기도 북부청사 전경

 

- 대파, 콩나물, 양파, 상추 등 친환경 농산물 1.25톤 제공 합의

- 콩나물 달래 간장 비빔밥, 대파 토스트 메뉴 판매

- 한국도로공사 등이 관리하는 고속도로 휴게소 42개소 대상 ‘G푸드식자재 홍보

 

경기도 관리 민자고속도로인 서수원~의왕 간 고속화도로의 의왕휴게소가 최근 코로나19’ 확산 및 학교개학 연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초··고교 급식 납품 농가들에게 새로운 판로 역할을 할 전망이다.

 

경기도는 오는 323일부터 45일까지 2주간, 의왕 휴게소에서 급식 납품 농가 지원을 위한 친환경 식재료 메뉴 판매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봄철 집중 출하되는 식자재가 사상초유의 개학연기로 인해 학교급식을 못하게 되자 경기도 차원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 SOC 다중이용시설인 휴게소를 통해 판로를 마련해 주는데 목적을 뒀다.

 

이에 따라 대파 450, 콩나물 200, 양파 200, 200, 깻잎 100, 상추 100등 양평·여주 등의 지역에서 생산된 친환경 특산 농산물 총 1.25(t)을 의왕휴게소에 공급하게 된다.

 

행사기간 동안 의왕휴게소는 이 같은 특산 식재료를 활용해 휴게소를 찾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메뉴인 콩나물 달래 간장 비빔밥대파 토스트메뉴를 판매하게 된다.

 

특히 이전부터 의왕휴게소로 납품되던 식자재들 역시 코로나19로 함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감안, 기존 식자재와 중복이 없도록 공급이 이뤄지게 할 계획이다.

 

가격은 콩나물 달래 간장 비빔밥은 5,500, 대파 토스트는 3,500원으로 책정했다. 무엇보다 의왕휴게소는 출퇴근 또는 통학을 하는 직장인 및 대학생이 많은 점을 감안할 때, 많은 도민들이 휴게소에서 친환경 식자재로 만든 건강식품을 함께 맛보게 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도는 경기도지사 인증 친환경 농축산물 브랜드인 ‘G푸드에 대한 홍보물을 한국도로공사 등이 관리하고 있는 도내 42개 휴게소에 배포, G푸드 식자재에 대한 홍보와 판매 촉진을 도모하기로 했다.

 

만약, 휴게소 측에서 G푸드 식자재를 사용한 메뉴를 요청할 경우,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을 통해 도내 급식 납품 농가에서 생산된 친환경 식자재가 우선 공급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전광판, 포스터 등을 통해서도 적극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의왕휴게소의 경우, 하루 평균 약 1만여 명 이상이 이용하는 SOC 다중이용시설인 만큼, 많은 사람들이 친환경 식재료로 만든 메뉴들을 즐길 것으로 예상된다이번 행사를 통해 코로나19로 고통을 겪는 농민들에게 많은 힘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