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어린이집에 마스크 ․ 비접촉식 체온계 등 방역물품 지원

마스크, 소독제, 비접촉식 체온계 등 55여억 원 투입. 4월중 지원

작성일 : 2020-04-23 08:28 기자 : 권용순

철저한 소독과 발열 체크로 사전 예방 모습

 

경기도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도내 어린이집 1만958곳에 마스크, 소독용품과 비접촉식 체온계 등 방역물품을 4월 중 지원한다.

 

이번 지원은 정부의 어린이집 방역물품 지원사업 추진에 따른 조치로 총 55억 1,000여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먼저 마스크는 도내 재원아동과 보육교직원 40만 8,168명을 대상으로 1인당 2매씩 총 81만 6,336매를 지원한다. 어린이집 내 확진자 또는 유증상자 발생 시 비상시 사용할 마스크 비축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소독용품은 어린이집에서 우선 구입한 뒤 보조금을 지급하는 형식으로 지원하며, 체온계는 식약처가 인증한 공급업체에서 각 시군이 개별 구매해 어린이집에 보급한다.

 

소독용품과 비접촉식 체온계는 등록 아동 50인 이상인 어린이집에는 2개씩, 50인 미만인 어린이집에는 1개씩 지원되며, 코로나19 대비 매일소독, 발열체크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어린이집에 대한 철저한 소독과 발열 체크로 코로나19를 사전 예방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