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 제98회 어린이날 기념 “어린이 큰잔치” 행사 취소

5월 5일, 두류야구장 행사 취소, 하반기 안전체험 행사 마련 예정

작성일 : 2020-04-28 10:43 기자 : 이민수

 

대구시는 제98회 어린이날을 맞아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한 불특정 다수의 집단 감염을 방지하고,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어린이날 기념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다.

 

다음 달 5일 두류야구장에서 계획된 행사를 취소하는 대신 대구시장의 메시지를 대구시 홈페이지와 SNS 등 온라인을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모범 어린이 및 복지유공자에 대한 표창은 온라인 개학에 따라 일정을 조정해 시행한다.

 

공연과 각종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었던 어린이 큰잔치9~10월경 감염병 예방 어린이 안전체험 한마당행사로 대체해 추진한다.

 

감염병 예방 어린이 안전체험 한마당은 놀이나 대화 시 바이러스가 전파되는 영상 상영 등을 통해 사회적 거리 지키기와 마스크 착용 등의 효과를 아이들이 체험하도록 하고, ‘슬로건 짓기등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안전 관련 다양한 부대 행사도 마련한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린이 여러분을 직접 만나지 못하고 온라인 메시지를 전한다면서, “지금까지 아무도 경험해 보지 못한 상황을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통해 잘 이겨내고 있는 우리 어린이들이 정말 자랑스럽고 고맙다며, 모든 어린이들이 꿈과 희망을 키워 나갈 수 있는 안전한 환경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