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코로나19 피해 농가 돕기 위한 온·오프라인 농산물 판촉전 열어

채소류, 과채류, 고구마, 버섯류, 배 등 친환경농산물, G마크농산물, 수출용 배 등 판매

작성일 : 2020-05-04 10:12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경기도가 코로나19로 인한 학교개학 연기, 자영업 침체 등으로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을 위한 온·오프라인 농산물 판촉전을 열고 있다.

 

4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도내 친환경농가, 수출농가 판로 확보를 위해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농협경기지역본부와 함께 4~52개월 간 코로나19 대응 경기 농산물 판촉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판매처는 양재유통센터, 하나로유통과 온라인 공영홈쇼핑 등으로 온·오프라인 동시 판촉전이다.

 

대상 품목은 대파, 청경채 등 채소류 방울토마토, 딸기 등 과채류 기타 고구마, 버섯류, 배 등 친환경농산물과 G마크농산물이다.

 

판매처별로 세부 추진 계획을 보면, 양재유통센터와 하나로유통 60곳에서는 3회에 걸쳐 코로나19 대응 경기 우수농산물 판촉전을 개최한다.

 

현재 2차 판촉전이 510일까지 진행 중이며, 이후 515일부터 24일까지 3차 판촉전을 실시한다.

 

11번가와 경기도 온라인 마켓경기에서는 420일부터 531일까지 배 특별판촉전을 진행하고 있다.

 

11번가는 420일부터 30일까지 ‘11번가 배 특별판촉전을 통해 수출용 안성, 평택 배 15톤을 판매했으며, 마켓경기에서는 430일부터 판촉전을 시작해 531일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이 밖에 수원유통센터에서는 524일까지 경기피해 농가돕기 릴레이 프로모션을 통해 수출용 배, G마크·친환경농산물 등을 판매한다.

 

이해원 경기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농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농민들을 돕고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이번 판촉행사를 개최하게 됐다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될 경우 6~7월에도 판촉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많은 도민들의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