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동대문구, 포격도발 대비 ‘실전 훈련’실시

24일 경희대 평화의전당서 유관기관 통합훈련 실시

작성일 : 2017-04-25 11:39 기자 : 이민수

지난 24일 경희대 평화의 전당 앞에서 적 포격도발에 대한 대비태세 강화를 위한 실전같은 훈련

동대문구는 지난 24일 오후 230분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관···소방 기관이 함께하는 적 포격도발 대비 유관기관 통합훈련이 열렸다.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원인미상의 폭발로 화재가 발생하여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건물 외벽 일부가 붕괴되고 민간인 차량 8대가 완파됐다.

 

14:30분 상황발생으로 대응1단계조치를 하였으며 평화의 전당에서 교육을 받던 학생 및 시민들이 대피하였으며 화재진압과 인명구조에 이어 화생방탐지와 경찰의 신속한 대응과 군부대의 경계태세유지와 작전개시 등 체계적인 훈련으로 어수선하던 장내는 점차 안정이 되어갔다.

 

이번 통합훈련에는 구청, , 경찰, 소방서 등 155명이 참여했다. 경희대 평화의 전당 광장에 미상의 포탄이 낙하한 상황을 가정하고 신속한 초기 대응과 피해상황 복구를 목표로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며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다.

 

동대문구청은 현장에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하고 현장 응급의료소 인력을 지원하는 등 피해상황 복구에 힘을 보태는 역할을 맡았다.

훈련에 참가한 병사들을 격려하고 있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통합훈련 참가자와 관계자들을 격려하며 이번 훈련은 유사시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의 중요성을 일깨우기 위한 것으로 불시에 긴급 상황에 대한 대책도 마련되어야 할 것이라고 밝히고 "지하철에서의 테러에 대해서도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할 것이며 구민들의 안전을 위한 훈련이 더 많아져 확실한 안보태세 확립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