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종합검정 업무담당자 워크숍 추진

6.25.~26.(2일), 거제, 경남도내 종합검정실 운영 담당자 70여명

작성일 : 2020-06-25 18:55 기자 : 이민수

종합검정 업무담당자 워크숍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최달연)은 도내 시군에 설치된 병해충, 토양 등 종합검정실 운영 내실화와 업무 활성화를 위해 종합검정 업무 담당자 워크숍을 개최했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 수칙을 준수하여 지난 25일부터 2일간 추진한 워크숍은 도내 18개 시·군 농업기술센터 종합검정실 분석 담당자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 전문성 강화교육과 종합토론 등의 시간을 가졌다.

 

첫날(25)에는 토양검정 정도 관리 기관평가에서 밀양시, 하동군, 함양군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으며 직무향상을 위해 경상대학교 이용복 교수가 비료의 이해와 활용법’, 농촌진흥청 전영삼 농촌지도사는 공익형직불제 사용기준 준수 이행점검을 강의하였으며 안전관리본부 김민형 팀장이 연구실 안전법 및 주요 점검사항에 대해 교육하였다.

 

둘째 날인 26일은 시군 토양검정실 운영 우수사례를 밀양시농업기술센터 손충갑 팀장이 발표하고 농촌진흥청 장용선 박사가 농경지 토양 물리성 관리 기준에 대해 교육하였다.

 

올해 토양검정사업 추진계획과 대표 필지 시험 연구 사업에 관하여 경남농업기술원 하준봉 농촌지도사와 허재영 박사가 설명하고, 업무 담당자들과 업무협력 강화를 위한 종합토론을 끝으로 일정을 마무리했다.

 

손창환 기술보급과장은 이번 종합검정 워크숍을 계기로 담당자들의 전문성을 더욱 강화해서 안전농산물 생산과 농업인들의 소득 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