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중소기업 제품 홍보 위한 웹드라마 ‘위험한 참견’ 첫 공개

10년간 1000화 기록한 김양수 작가의 웹툰 ‘생활의 참견’ 스핀오프(Spin off) 웹드라마

작성일 : 2020-07-17 16:10 기자 : 임태종

경기도가 웹드라마를 통해 중소기업 홍보에 나섰다.

 

경기도주식회사가 도내 중소기업 제품 홍보를 위해 제작한 웹드라마 위험한 참견이 지난 16일 유튜브 채널 경기도풍년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됐다.

 

이번 웹드라마는 지난 2017년 완결된 웹툰 생활의 참견의 스핀오프(Spin off)로 제작됐다. 원작 생활의 참견은 웹툰계에서는 드물게 10년 연재 동안 1000화를 기록한 작품으로, 일상 속 에피소드를 통한 삶의 유머를 담고 있는 작품이다.

 

경기도주식회사가 제작한 위험한 참견은 한순간에 SNS 스타가 되면서 결혼 사실을 숨기고, 전 직장 동료와 만들어내는 미묘한 관계 등을 그렸다.

 

장르는 미스터리 로맨스 시트콤 드라마로, 원작의 몇 가지 설정을 제외하고 완전히 새로운 줄거리로 진행된다.

 

또한, 극 초반에 대놓고 PPL이 포함되어 있다라는 메시지와 함께 도내 중소기업 제품을 직접 소개하고 있다.

 

이에 네티즌은 오히려 신선하다”, “뜬금없지만 재밌다라는 등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주연은 지난 5월 종영한 드라마 유별나! 문셰프’, 웹드라마 연애미수등에 출연한 배우 김지영과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3’ 등에 출연 중인 배우 임성균이 맡았다.

 

이 외에도 배우 신소이, 최승용 등이 출연해 극의 재미를 더했다.

 

원작 생활의 참견의 김양수 작가는 원작과 다른 새로운 옷을 입은 위험한 참견에 기대가 무척 크다라며 이번 웹드라마가 많은 시청자에게 사랑을 받아 중소기업에 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경기도주식회사 관계자는 탄탄한 스토리에 제작진과 배우들의 노력을 더했다라며 웹드라마라는 포맷을 이용해 경기도 중소기업 제품 홍보 효과를 극대화하고 향후 다양한 매체로 확산시켜 도내 중소기업 매출 확보에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웹드라마 위험한 참견은 유튜브 채널 경기도풍년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매주 목요일 오후 6시에 새로운 에피소드를 만나볼 수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