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2023년까지 뷰티·운동 등 힐링케어 실증거점 구축. 신산업 육성

경기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 선정

작성일 : 2020-07-20 11:46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바이오센터가 오는 2023년까지 개인용 건강관리 기기, 줄기세포 유래 성분 화장품 등 힐링케어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데이터 기반 실증 시스템을 마련하고 관련 기업을 지원한다.

 

경기도는 20일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 바이오센터가 산업통상자원부에서 공모한 ‘2020년 산업혁신기반구축사업수행기관으로 최종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힐링케어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데이터 기반 실증지원 플랫폼 구축사업은 뷰티·운동·푸드·메디컬처 등 힐링 4대 분야별 실증거점을 경기도권에 조성하고, 힐링케어 제품서비스 평가 시설과 시험분석 장비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도는 기업 실증을 지원하고 실증데이터를 수집해 데이터 관리 시스템을 구축하며 제품 공동연구개발, 기술지원, 해외진출 및 마케팅 컨설팅 등 원스톱 기업 지원으로 신산업을 육성한다.

 

특히 힐링서비스 프로그램을 개발해 복지시설이나 단체 등 공공에 보급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경과원이 주관하고 참여기관으로 고려대, 경희대, 차의과학대 산학협력단, 협력기관으로 경기복지재단과 경기의료원이 참여하며, 4년간 국비 80억 원을 포함해 140억 원이 투입된다.

 

주관기관인 경과원은 소재-제품-서비스에 대한 실증데이터를 토대로 사용자, 생산자, 연구자의 통합 데이터존을 구축, 운영함으로써 지식정보 기반 신산업을 육성함과 동시에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응을 위한 다양한 공공 서비스 프로그램을 개발, 보급할 예정이다.

 

경과원 바이오센터는 국내 최대 힐링소재 라이브러리와 기업지원 연구 인프라를 운영하고 있다.

 

메디컬처 거점을 운영할 고려대안산병원은 동아시아 유일의 웰니스/의료기기 글로벌(EU) 인증 임상시험기관으로 10년 이상 지역단위 코호트 연구(특정 요인에 대한 집단을 추적해 질병의 발생관계를 조사하는 연구)를 수행 중이다.

 

운동 및 푸드 거점을 운영할 경희대 고령친화융합연구센터는 고령친화산업 관련 연구활동과 실생활 기반 연구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뷰티분야 거점을 운영할 차의과학대 항노화연구소는 국내 최고수준의 줄기세포 및 뷰티제품 상용화 연구와 실증기반을 보유하고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최근 고령사회 진입, 삶의 질 개선 요구가 증가함에 따라 힐링산업이 급성장 중이라며 힐링케어 제품과 서비스 개발 등을 통해 고부가가치 창출에 따른 지역경제 발전과 도민 건강증진, 관련 기업의 해외진출 확대 등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힐링케어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데이터기반 실증지원 플랫폼 구축사업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과원 연구기획팀(031-888-6893)으로 문의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