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집 콕’ 소비자 위한 경기도 중소기업 제품‥2연속 매출 1억 돌파

도내 중소기업 지원사업 경험 바탕으로 공공 플랫폼 사업 전망 ‘맑음’

작성일 : 2020-08-27 11:51 기자 : 임태종

도내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을 위해 경기도가 주관하고 경기도주식회사가 위탁 수행 중인 홈쇼핑 방송 지원사업이 연속으로 매출 1억 원을 돌파하며 대박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지난 21일 오후 320분부터 공영쇼핑을 통해 무아피유블릭 천연소가죽 드라이빙 슈즈판매를 진행했다.

 

해당 상품은 당일 방송을 통해 12천여만 원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일부 색상은 전 사이즈 매진됐다.

 

또한, 지난 25일 오후 1145분부터 방송된 대명침대상일리베 LED 벙커형 수납침대는 늦은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14천여만 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경기도 중소기업 제품의 경쟁력을 입증하기도 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전국 소비자들에게 알리고자 경기도 히트 상품발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전문성을 갖춘 심사단을 구성해 제품 경쟁력, 신뢰성, 방송 기대 효과 등을 다각도에서 평가하고 있다.

 

이성은 경기도주식회사 유통혁신실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집콕 트렌드가 떠오르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소비 트렌드에 맞는 유통 채널을 활용해 도내 중소기업이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주식회사는 온·오프라인 판로개척, 청년기업 지원 등 다양한 도내 중소기업 지원 경험을 바탕으로 ‘(가칭)공공배달앱서비스의 시범 운영을 앞두고 있다.

 

공공배달앱은 배달 플랫폼 시장의 독과점 방지를 위해 추진됐으며, 소상공인과 소비자, 플랫폼 노동자 등이 상생할 수 있는 비즈니스 모델이다.

 

공공배달앱은 경기도주식회사와 NHN페이코 컨소시엄이 협력해 개발·운영하며, 오는 10월 말 화성·파주·오산시에서 시범 운영을 개시할 예정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