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의 민선6기 3주년 소통 행보

소통의 달인 유덕열 구청장…“직원들과 통해야 구민이 행복하다”

작성일 : 2017-07-01 10:41 기자 : 이민수

지난 30일 개최된 구민과의 소통시간인 원탁회의 때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동대문구가 민선63주년을 맞아 거창한 기념행사 대신 검소한 소통의 장을 마련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3일 점심식사로 구내식당에서 구청 전직원들과 삼계탕을 함께 하기로 한 것이다.

 

또한 이날 저녁 620분 구청 5층 소담뜰에서는 유덕열 구청장이 새내기 직원 약 70명과 치맥을 즐기는 자리가 열린다. 업무를 마치고 편안한 분위기에서 허심탄회하게 소통하며 구정발전을 위한 참신한 아이디어를 모은다.

 

이번 행사는 업무를 처리하는 직원 간 활발한 소통을 통해 행복하고 건강한 직장 분위기가 조성돼야 구민들에게도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파할 수 있다는 유덕열 구청장의 구정 철학이 담겨 있다.

 

아울러 조류인플루엔자 AI에 가뭄, 폭염까지 겹쳐 어려움을 겪는 양계 농가를 위로, 지원하기 위한 것이기도 하다.

 

이에 앞서 630일 오후 3시에는 구청 다목적강당에서 살기 좋은 동대문구를 만들기 위한 구민 원탁토론회를 개최했다. 직원 간 소통뿐만 아니라 구민들과의 소통에도 최선을 다하는 것이다.

 

이날 각계각층의 주민대표 160여명이 원탁에 둘러앉아 열띤 토론을 펼쳤다.

 

주민대표들은 11개 조로 편성돼 안전, 여성청소년, 노인장애인, 교육, 문화, 경제일자리, 환경녹지, 교통, 구정 일반 등 9개 주제에 대해 분야별 토론을 진행했다. 이후 유덕열 구청장이 직접 나서 토론 결과에 대해 답변하는 등 구민들과 대화와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앞으로도 구민, 직원들과의 소통을 적극 추진함으로써 남은 임기 동안 구민 모두가 행복한 살기 좋은 동대문구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