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12월 24일까지 운행 차량 배출가스 집중단속 실시

단속 지점 : 버스차고지, 학원가, 물류센터, 항만 등 차량 밀집 지역 120여 곳

작성일 : 2020-12-07 09:39 기자 : 임태종

매연점검 사진
 

 

경기도가 계절관리기간 동안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1224일까지 도내 운행 차량을 대상으로 배출가스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

 

단속지점은 버스차고지, 학원가, 물류센터, 항만 등 차량 밀집 지역 120여 곳이다. 단속 방법은 노상단속과 비디오단속 두 가지를 병행한다.

 

노상단속은 운행 중인 차량을 정차시켜 운전자를 내리게 한 후 점검자가 배기관에 시료 채취관을 삽입해 매연, 일산화탄소, 탄화수소 등을 측정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비디오단속은 비디오카메라로 녹화 후 영상으로 재현한 자동차 매연배출정도를 매연도 판독용 표준지의 불투명도와 비교해 배출허용기준 초과 여부를 판정하는 방식이다.

 

배출가스 허용 기준을 초과한 차량 소유자는 15일 이내에 차량을 배출가스 전문정비사업자에게 정비·점검하도록 개선명령을 받게 되며, 명령을 이행하지 않으면 최대 10일 이내의 운행정지 처분이 내려지게 된다. 운행정지 명령에 불응하면 300만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을 수 있다.

 

양재현 경기도 미세먼지대책과장은 이번 단속으로 차량 소유주의 자발적 정비·점검을 유도해 미세먼지 발생을 사전에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63일부터 4주 동안 상반기 단속을 통해 52,827건의 운행 차량 배출가스 점검을 실시하고 허용 기준 초과 차량 10대에 대해 차량 정비·점검 등 개선명령을 내린 바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