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개성공단 재개 촉구를 위한 ‘개성 잇는 음악회’ 개최

개성공단 재개 촉구를 위한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기지역회의 음악회 개최

작성일 : 2020-12-08 18:17 기자 : 임태종

개성 잇는 음악회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경기지역회의(부의장 장영란, 남북교류협력위원장 권인호)8일 평화누리공원 바람의 언덕에서 개성 잇는 음악회를 개최했다.

 

경기지역회의가 주최·주관하는 이번 음악회는 개성공단재개 촉구를 위한 주제로 공연됐다.

 

내나라 내겨레를 비롯해 박연폭포’, ‘그날’, ‘그리운 금강산’, ‘백두와 한라는 내조국등 다양한 음악이 연주됐다.

 

오마이TV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됐으며, 현장에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말 텐트 10여개가 설치됐다.

 

장영란 경기부의장은 “‘개성 잇는 음악회는 개성과 연결한다는 뜻이다. 클래식과 대중가요가 함께하는 크로스오버로 진행되며, 뒤로 보이는 텐트는 경기도 평화부지사 집무실이다. 이곳에서 개성공단 재개를 위해 노력하시고 있다.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음악회로 힐링되고, 개성공단 재개에 대해서도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권인호 남북교류협력위원장은 남북교류협력은 우리 민족이 꼭 만들어 가야할 과제이며, 그 자리에 민주평통이 앞장서야 한다. 경기 31개 시군 모두가 화합하고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이재강 평화부지사는 경기도는 남북 정부의 개성공단 재개 선언을 촉구하기 위해 집무실을 임진각 평화누리로 이전하였다. 개성공단 재개 선언을 위한 국민적 의지를 모으고 한반도 평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한다. 오늘 공연을 즐겁게 관람하겠으며, 더욱 힘내서 개성공단 재개가 선언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코로나19 방역 동참 마스크와 함께 2032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개최 리플렛을 인근 상인과 관광객에게 배부하였으며, 개성공단재개 촉구와 종전선언지지 퍼포먼스로 마무리 됐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