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지방재정 우수사례 선정으로 교부세 인센티브 15억6천만원 받아

전국 총액 62억1천만원 중 25.1%인 15억6천만원 교부(본청 및 16개 시군)

작성일 : 2021-01-05 11:07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경기도와 수원시, 안산시 등 16개 시군이 2020년 지방재정 우수사례로 선정돼 행정안전부로부터 올해 총 156천만 원의 교부세를 추가로 받는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전국 최대 규모다.

 

행안부는 지방재정 건전성 확보를 위해 법령을 위반해 과다한 경비를 지출하거나, 수입확보를 위한 징수를 게을리 한 지방자치단체에 대해 해당 자치단체에 교부할 지방교부세를 감액하는 지방교부세 감액제도를 운영 중이다.

 

이렇게 감액된 재원은 행안부가 실시하는 지방재정 평가 우수 자치단체의 인센티브 재원으로도 활용된다.

 

이에 따라 경기도와 16개 시군은 지방교부세 감액제도로 확보된 전체 재원 621천만 원의 약 25.1%156천만 원을 받게 됐다.

 

경기도는 2015년부터 전국 최초로 지방세 체납자 압류 동산 공매를 실시한 데 이어 지난해 또 다시 전국 최초로 이를 온라인 전자 공매로 진행하는 등 효율적 체납액 환수로 세입증대를 이뤄내 우수 평가를 받았다.

 

도 관계자는 적극적인 세출절감세입증대 노력이 결합돼 얻은 결과로, 코로나19로 어려운 지방재정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서 다행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방재정 혁신방안을 마련해 경기도가 대한민국의 새로운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