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설공단, 시내버스 승강장 코로나19 방역 총력

2019년 5월부터 대구 시내버스 유개승강장(쉘터) 위탁관리

작성일 : 2021-01-08 16:01 기자 : 이민수

시내버스 승강장 소독 및 청소 작업 사진
 

 

대구시설공단(이사장 김호경)은 최근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시민들의 불안감이 높아진 요즘, 다중이용 교통시설인 시내버스 승강장에서의 감염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시설물 소독, 공기살균기 및 손소독기 설치 등 다양한 방역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공단은 지난 20195월 대구시로부터 시내버스 유개승강장(쉘터) 관리업무를 위탁받아 승강장 청소, 소독 및 방역, 점검·정비 등 유지보수, 노선안내도 관리, 광고판 운영 등의 관리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수탁 이전 대비 현장 인력과 작업용 차량을 대폭 확충해(816, 28) 2020년 한 해 동안 1,738개의 승강장을 45,883회 청소·소독하였으며, 유리·전기설비·지붕·페인트칠 등 노후시설 129개소를 보수하였고, 95개소 승강장의 파손·부식된 노후의자를 교체했다.

 

또한, 공단은 승강장 의자, 노선안내도 등 시민들의 접촉이 잦은 시설물은 자체 인력을 동원해 매일 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특히 냉·난방 시설을 갖춘 행복승강장 실내공간에는 바이러스·미세먼지 제거 기능을 갖춘 공기살균정화기 및 무접촉 자동손소독기를 설치, 안전한 바이러스 프리존(Virus-Free Zone)을 구축해 코로나19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구시설공단 김호경 이사장은 앞으로도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대구시민 여러분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버스를 기다릴 수 있도록 승강장 방역 및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