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자치구, 지방소식

서울시, 추석 앞두고 도로시설물 안전점검 실시

9/4~22까지 경부고속도로 서울구간, 한강대교, 남산터널 등 일제점검

작성일 : 2017-09-09 11:43 기자 : 임혜주

자동차전용도로 점검 모습

서울시는 우리 민족 고유 명절인 추석을 맞아 시민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귀성·귀경길을 위해 자동차전용도로, 교량, 터널 등 서울시에서 관리하는 모든 도로시설물에 대한 안전점검을 94일부터 22일까지 3주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 시설물은 경부고속도로 서울구간, 한강대교, 남산터널 등 서울시 소관 자동차전용도로 11개 노선(165km)과 도로시설물 575개소이다.

 

- 서울시 소관 도로시설물 현황

 

구 분

한강

교량

일반

교량

고가

차도

입체

교차

터널

지하

차도

복개

구조

언더

패스

공동구

575

21

228

84

40

35

106

48

6

7

 

주요 점검사항은 자동차전용도로 지반침하 및 급경사지·도로부속물 손상, 교량·고가도로 하부 화재발생요인, 교통안전시설 파손, 도로포장 침하 및 파손, 배수시설(측구, 배수구) 막힘, 가로등·조명등의 정상 작동여부 등으로 귀성·귀경길 교통안전 및 편의와 직접 관련되는 부분들이다.

 

이번 점검은 서울시 도로시설과, 교량안전과, 6개 도로사업소, 서울시설공단 등 시설물 유지관리부서 전체가 참여하며, 21조로 나눠 점검한다.

 

점검결과 보수할 부분은 추석연휴 전에 신속히 조치하여 시민들의 추석 귀성길에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박상돈 도로시설과장은 점검과정에서 조금이라도 안전사고나 교통 불편이 우려되는 부분에 대해선 즉시 조치할 계획이며, “시는 앞으로도 안전점검 시행 일정을 사전에 시민에게 안내하고, 점검 후엔 그 결과를 시 홈페이지에 공개하는 등 서울시 안전점검 운영 및 시설물 관리 상태에 대한 정보를 시민들에게 상세히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