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주식회사, 중국대사관 상무처 환담…동북아 판로 개척 박차

9일, 경기도주식회사 이석훈 대표이사 - 주한 중국대사관 상무처 곡금생 경제공사 만남

작성일 : 2021-02-09 18:03 기자 : 임태종

경기도주식회사-중국대사관 상무처 환담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가 중국 시장 진출을 본격화하기 위해 신발 끈을 고쳐 매고 나섰다.

 

경기도주식회사는 9일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가 중국대사관 상무처를 방문해 주한 중국대사관 상무처 구진셩(谷金生, 곡금생) 경제공사와 환담을 나누며 중국 시장 진출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구진셩 경제공사는 연변주 부주장 등을 지내며 한-중 경제 관련 협력을 이끌어온 실력자로 꼽힌다.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는 해외 경기비즈니스센터(GBC) 확대 등을 통해 도내 중소기업 해외 진출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환담 역시 경기도를 대행해 한-중간 경제협력 확대에 대해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대사관 측에서도 역시 최근 배달특급등을 통해 화제가 되고 있는 경기도주식회사에서 기존의 기관들이 하지 못하는 시도를 통해 시장을 만들어가는 모습에 관심이 깊었다며 환담 제안을 반갑게 맞은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중국 연변주에 위치한 지통온라인창업원을 통한 비대면 온라인 사업추진으로 코로나19에 대비하여 도내 중소기업 판로개척에 앞장서고 있다는 점에 대해 대사관에서는 큰 관심을 가졌다.

 

특히 이번 환담에서 경기도주식회사와 중국대사관 상무처는 베이징 등 중국 내 주요 도시에 진출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고, 상무처의 적극적인 지원 약속에 경기도주식회사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이번 환담에서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국내에서는 소상공인들을 위해 온·오프라인 플랫폼을 구축하며 활로를 찾았다면 국외에서는 GBC 등 현지 거점을 통해 진출기반을 만들어왔다연변을 기반으로 성공모델을 정착시킨다면 지역 간 협력의 새로운 사례가 될 수 있을 것이기에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구진셩 중국대사관 경제공사는 중국이 국민소득 1만불 시대를 맞아 소비 시장으로써의 가능성이 더욱 커지고 있기 때문에, -중 경제협력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적극 지지한다국가적으로 경기도주식회사가 기반을 다지고 있는 동북 지역 개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구 공사는 중국 현지 정부와 경기도가 공동출자한 회사 설립, 백두산 자연환경과 연계한 녹색 경제 협력 등에 대한 방안을 제시하기도 했다.

 

한편, 올해로 3년째를 맞는 경기도주식회사 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 사업은 매년 60개 이상 도내 중소기업이 중국에 진출하며 2021년까지 200여 개 경기도 기업의 해외 진출을 이끌었고, 작년부터 시작한 GBC 사업과 연계해 수출 초보 기업의 직접 수출 10억 원 달성 등의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