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온·오프라인으로 해외 유통망 개척할 중소기업 모집

백두산 창의 문화원, 동북 3성을 중심으로 한 완다몰 내 참여기업 신규 입점 예정

작성일 : 2021-03-10 15:54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개척을 돕기 위해 온·오프라인으로 다양하게 발 벗고 나선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오는 319일까지 제1‘2021년도 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사업참여 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사업은 중국과 베트남에 구축된 경기도 우수기업관을 통한 오프라인 입점 지원은 물론, 5월에 개관 예정인 중국 백두산 창의 문화원과 중국 동북 3성을 중심으로 한 40여 개 완다몰에 신규 입점하여 참여 기업의 오프라인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더불어, 중국 최대 온라인 오픈마켓인 ‘Tmall’과 중국 2위 온라인 쇼핑몰 징동내 참여 기업의 입점을 통해 현지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마케팅을 지원하며, 베트남 e-커머스 플랫폼인 ‘Shopee’ ‘Tiki’에 참여기업을 입점하여 마케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베트남 현지 주력 소비층으로 급부상 중인 베트남 MZ세대 인플루언서를 통해 디지털 마케팅을 진행하고자 한다.

 

특히, 언택트 경제가 부상하면서 타오바오 등 중국 현지 라이브 커머스를 통해 참여 기업의 제품을 홍보할 예정으로 다양한 온라인 마케팅을 진행한다.

 

앞서 2020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사업에는 총 101개 기업이 선정돼 이중 17개 기업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현지 유통망에 직접 수출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실제 지난 12, 해외 유통망 진출 지원사업에 참여한 도내 기업 관계자에 따르면 경기도주식회사의 지원사업으로 코로나19로 막막했던 해외 판로개척에 성공했다라며 앞으로 경기도 내 많은 기업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이 기대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도내 중소기업의 수출피해가 심각하다라며 경기도주식회사가 보유한 해외 유통망을 통해 도내 수출기업의 실질적인 판로를 적극적으로 개척하겠다라고 밝혔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오는 319일 오후 6시까지 온라인 접수 또는 경기도주식회사로 방문 및 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각 기업은 중국 또는 베트남 1개의 국가에만 지원할 수 있으며 해당 국가 수출을 위한 관련 인증 등을 획득한 상태여야 한다. 특히 의약품, 보건 식품, 화장품은 위생 허가증을 보유한 업체에 한한다.

 

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청 홈페이지(www.gg.go.kr) 및 경기도주식회사 홈페이지(www.kgcbrand.com)의 모집 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