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새로운 상징물 , 16일부터 경기도 전역에서 공식 사용

3월 16일 조례 공포 및 경기도 정체성과 미래비전 담은 새로운 대표상징물(GI) 공식 선포

작성일 : 2021-03-16 11:38 기자 : 임태종

경기도기
 

 

경기도의 위상과 미래비전을 반영하고, 전국 최대 지방정부로서의 정체성을 대변하는 새로운 상징물이 16일부터 도내 31개 시·군 곳곳에서 사용된다.

 

경기도는 16일 새로운 대표상징물을 규정한 경기도 상징물 관리 조례를 공포했다.

 

도는 지난해 3월부터 약 10개월의 과정을 거쳐 새로운 대표상징물을 개발했으며, 지난달 도의회 의결을 거쳐 경기도 상징물 관리 조례를 개정한 바 있다.

 

새로운 대표상징물은 한글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고 누구나 직관적으로 경기도를 인식할 수 있도록 경기도 이름의 한글 초성을 활용했다. 왼쪽의 은 경기도의 을 나타내며, 하단의 우상향 이미지는 공정한 가치를 바탕으로 번영하는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경기도를 표현한다. 가운데 은 경기도의 를 나타내며, 하단의 우상향 이미지는 더 위대한 미래를 위한 가능성을 만드는 경기도를 표현한다. 오른쪽의 은 경기도의 를 뜻하며, 하단의 수평 이미지는 다양한 삶이 공존하는 경기도를 의미한다.

 

초록색으로 표현한 ,,의 상단은 하나의 길로 곧게 뻗어나가는 경기도를, 파란색으로 표현한 ,,의 하단은 직선과 곡선의 조화를 통해 유연하면서도 강직한 경기도를 나타낸다.

 

이는 지난 2005년 개발된 세계 속의 경기도(Global inspiration)’를 대신하는 것으로, 시대 적합성과 지속가능성 등을 고려해 16년 만에 교체한 것이다.

 

새로운 대표상징물 조례 공포와 더불어, 미래로 나아가는 경기도의 비전을 담은 도기(道旗) 게양식이 16일 도청 신관 국기게양대 앞에서 진행됐다.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해 무관중으로 진행된 이번 도기게양식에서는 1,380만 경기도민을 대표해 참석한 도민대표 4인이 선포문을 낭독하고 도기게양을 진행했다.

 

도민대표 4인은 2020 경기도민상 수상자 강병호·이충환씨 2020 경기도 외국인 SNS 기자단 장올가씨 2021 경기도 어린이 꿈나무 기자단 이소진양으로 선정됐다.

 

도민대표로 참여한 2021 경기도 어린이 꿈나무 기자단 이소진양(용인 샘말초5)경기도의 정체성이 담긴 대표상징물 도기게양식을 통해 경기도민이라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었던 멋진 시간이었다시간이 흘러 어른이 되어서도 경기도 어느 곳에서나 만날 수 있는 친근한 대표상징물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선포문을 낭독한 2020 경기도민상 수상자 강병호씨는 새로운 대표상징물이 담은 가치를 통해 경기도의 미래에 대한 희망과 기대를 갖게 됐다우리 모두 꿈을 마음껏 펼치며 살아가는 경기도가 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경기도는 도민의 삶 속에 스며드는 대표상징물이 되도록 추후 온·오프라인에서 지속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이강희 경기도 홍보콘텐츠담당관은 경기도의 미래비전이 담긴 대표상징물이 공식 선포된 만큼 앞으로 도민들이 대표상징물을 친숙하게 받아들이고 경기도에 대한 자부심을 높일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알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