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지역영상미디어센터 안성·양평·용인·포천시에 확대 조성

지역주민 위한 영상교육제작소. 기존 7개소에 더해 총 11개로 확대

작성일 : 2021-03-17 10:19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지역주민을 위한 영상교육제작소, ‘지역영상미디어센터가 안성·양평·용인·포천시에 각 1곳씩 추가 조성된다.

 

경기도는 지역영상미디어센터조성을 희망하는 시군을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한 결과 이들 4개시를 최종 대상지로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지역영상미디어센터는 유튜브 영상이나 단편 영화 등 영상물이나 팟캐스트나 오디오북 같은 음성 콘텐츠 등의 제작 방법을 배우고, 제작 지원은 물론 상영 지원까지 받을 수 있는 지역주민을 위한 영상 교육·제작소다.

 

경기도는 2010년부터 지역영상미디어센터 조성을 지원했으며 현재 부천·고양·성남·수원·화성·의정부·군포시에 7개 센터가 운영되고 있다. 이번 결정에 따라 올해 총 11개 센터로 확대된다.

 

선정된 4개 지역에는 10억원 내외의 조성비가 지원된다. 조성비는 지역영상미디어센터 시설 조성(공간 리모델링비)과 영상 제작 관련 장비 구입비 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김종석 경기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영상콘텐츠 크리에이터(유튜버)에 대한 도민들의 관심이 많다면서 지역영상미디어센터가 미디어시대에 영상이나 오디오콘텐츠 제작에 관심 있는 주민은 물론 주민 간 소통에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 하겠다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